국립극단

검색

파우스트 엔딩

2020.04.03~ 2020.05.03

  • 장소

    명동예술극장

  • 장르

    연극

  • 문의

    1644-2003

  • 원작

    요한 볼프강 폰 괴테

  • 재창작

    조광화

  • 연출

    조광화

※ 공연 정보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 티켓은 공연 개막 약 1개월 전부터 판매됩니다.

독일 문학의 거장 괴테가 60여 년에 걸쳐 완성한 대작 <파우스트>는 문학, 철학, 종교, 정치 등 인간이 만들어낸 모든 문명을 아우르는 세계관으로 고전의 진수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악마와 영혼을 두고 거래한 노학자 파우스트의 이야기는 공연뿐 아니라 예술계 전반에 끊임없이 영감을 주고 있다. 국립극단은 창단 이래 세 번의 <파우스트> 프로덕션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 작품은 연극과 뮤지컬을 가리지 않고 활약해 온 연출가 조광화가 진두지휘해 특유의 관념적이고도 화려한 미장센을 선보일 예정이다. 2019년 국립창극단 예술감독 임기를 마치고 오롯이 배우로 돌아온 김성녀가 파우스트를,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배우 박완규가 악마 메피스토 역을 맡는다.

이미지 겔러리 이미지

관련콘텐츠

국립극단에서는 공연과 관련된 강연,
예술가와의 대화, 50분 토론 등의
연극강좌를 운영하고 있습니다.